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워킹 홀리데이] 일자리(Job)도 구해보자! [제1편] 한국과 다른 시스템?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2010년도 하반기 1차 합격자 발표가 난 이후, 확실히 제 블로그 방문자수가 쪼금; 늘었네요. 검색해서 찾아오시는 분들이 제가 올린 정보를 제대로 찾아오시니 기분이 좋네요. 하지만... 어떻게 댓글 하나 없는지... ㅜ.,ㅠ 오히려 검색 유입이 많아질수록 댓글이 더 없는거 같아요. 휴~ 

지난 시간에 집 구하기에 대해 알아봤는데요. 이번엔 일자리 구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너무 길어져서 1편, 2편 나눠서 올릴 텐데요. 오늘은 한국과는 다른 캐나다의 노동 시스템?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Wok of Dong
Wok of Dong by liber 저작자 표시동일조건 변경허락




▶ 캐나다에서 일하는건 한국이랑 뭐가 다를까?

우선 캐나다와 한국의 일자리 차이점에 대해 잠시 알아보겠습니다. 

캐나다에도 샐러리(연봉) 받는 일자리가 있고 시급으로 받는 일자리가 있습니다. 대개 샐러리 일자리들은 매니져급 이상의 전문직에 해당되구요. 우리 같은 외국인 노동자, 워홀러들이 할 수 있는 일들은 시급으로 돈을 받는게 대부분입니다. 그리고 한국은 정직원이 아니고 잠깐 일을 할 때 아르바이트 개념으로 일을 하지만, 캐나다는 아르바이트 개념이 없습니다. Full time, Part time, Casual 로 나눌 수 있겠는데요. Full time은 하루 8시간, 일주일 40시간(주 마다 다름)을 일하는 직원입니다. 그리고 Part time은 하루에 8시간 일주일에 두, 세번(필요에 따라) 일하는 직원을 말합니다. 일하는 곳 마다 하루에 일하는 시간이 다를수도 있지만, 보통 Part time은 하루에 8시간 보다 짧은 시간을 일하는게 아니라, 일주일에 5번 이하로 일하는 직원을 말합니다. Casual은 필요한 때만 불러서 쓰는 거구요. 이런건 시급이 더 쎕니다. 하지만 일정한 스케쥴이 아닌 경우가 많죠.

워킹홀리데이로 비자를 받으신 분들은 오픈(open) 워크퍼밋 이기 때문에 어디에서나 일 하실 수 있는데요. (의료, 육아 쪽은 안된다고 했던거 같네요.) 이런 오픈 워크퍼밋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이 많지 않기 때문에 정말 좋은 비자라 여기실 수 있고, [자유이용권]이라고 불리기도 하지요. ㅎㅎ


jersey jen at elysian
< >
jersey jen at elysian by pugetive
저작자 표시비영리




▶ 최저 시급

최저시급은 주마다 다른데요. (아래 사진 참고) 대게 최저시급은 지켜주는 편인데 가끔 악덕업주 만나시면 이것도 안 준다고 할 겁니다. 한국계 사장들이 대부분인데, 이런데는 절대 가시면 안되겠습니다. 최저시급도 안 지켜주는데 더 이상 뭘 기대하겠습니까? ㅎ 직종마다 지역마다 시급이 다 다르겠습니다만... 제가 일했던 휘슬러(BC)는 관광 리조트 지역이라 물가가 비싼만큼, 페이도 조금 높은 편이었는데요. 보통 레스토랑의 디시워셔가 10불-12불 부터 시작하고, 하우스키핑은 13-14불에서 시작합니다. 정작 리조트 잡은 9-10불 이었는데요. 숙소가 싸고 리조트 무료 이용권이 나와서 그렇더군요.ㅎ 그리고 서버 같은 팁을 많이 받는 직업은 최저시급인 경우가 많습니다. 팁이 엄청나니까요. ㅎ 원래 급여보다 많은 경우가 허다한... 한창 시즌일때 말이죠.ㅎ 관광지가 아닌 일반 지역은 아무래도 시급이 더 낮은데요. 시골로 갈수록 더 그렇구요. 그래도 최저 시급이 있으니 워홀러로서 구할 수 있는 직업들은 보통 9불 중,후반에서 15불 정도라고 생각되네요. 하지만 일부 지역은 훨씬 높은 경우도 있는데... 알버타 지역에 기름 나오는 곳들이 그렇다더군요. ㅎ 그대신 방값이 한달에 1천불... 이러면서.. 헐. -ㅅ-;;; 이런 시급도 구인광고들을 대충 훓어 보시면 그 지역의 평균 시급이 얼만지 짐작 가능하시지 싶습니다. 

< >


 ㅎ 리고 하루 8시간 넘어가면 그때부터 오버타임(over time)으로 원래 시급의 1.5배를 받습니다. 10불이었다면 15불이 되는거죠. ㅎㅎ 또 국경일(캐나다데이 등)에는 일을 안해도 원래 시급으로 하루 8시간 일한걸로 해서 급여가 나옵니다. 이건 국내 도입이 시급한 부분이죠. ㅋㅋ 주 5일 근무는 기본이구요. 일하는 곳이 바쁘거나, 한가하거나에 따라서 조정될 순 있겠죠. 그리고 휴가급여(Vacation pay)라는게 있어서 급여의 일정 퍼센트를 따로 저장해놨다가 휴가 갈 때 타 쓸 수 있습니다. 그냥 그때 그때 급여에 포함시켜 주는곳도 있구요. 그리고 보통 1년에 2주 휴가는 가는게 기본이구요. 안가도 그만이긴 하지만, 한가한 시즌에는 가라고 난리죠. ㅋㅋ 

그리고 급여는 보통 2주에 한번 나옵니다. 세금 미리 다 띄고 주는데요. 세금이 20퍼센트는 기본으로 넘어가니.. 짜증이 절로 나죠. ㅎㅎ 그래도 나중에 세금환급(Tax Return) 받으면 조금이나마 돌려받으니 다행입니다. 급여가 많을수록 세금 퍼센트가 올라가는데요. 덴마크 친구 말로는... 덴마크는 세금이 워낙 높아서 자기 아버지는 돈 많이 벌어서 세금이 50퍼센트라고... ㄷㄷㄷ;; 그 만큼 복지가 좋아서 대학까지 공짜로 간다고 했던 듯 하네요. (저주받은 기억력이니...너무 믿진 마시고 ㅎㅎ 그래도 세금 쎈건 확실) 세금 환급은 매년 4월에 신청하는데... 이건 다음에 포스팅해보겠습니다; 참고로 저는 2000불 정도 나올줄 알았는데 18불 받고 좌절했었던 아픈 기억이 있네요... ㅡ.ㅜ (평소에 세금을 적게 냈더라구요. 일하는 곳에서 ㅎ) 그리고 만약에 임신을 하거나 경기가 나빠서 일하던 곳에서 짤리게 되면 국가에서 실업 보조금 같은게나옵니다. 평소 페이의 50%인가 60%인가 그랬던거 같네요. 이것도 주마다 다를듯.. 여튼, 이런식으로 복지가 잘 되어있어 노동자들에게 좋은 환경이라 생각됩니다. 

하나 명심하셔야 할 것은, 캐나다 노동법은 외국인이라고 해서 시급, 일하는 시간, 일하는 장소에서의 차별이 없습니다. 제가 아는 는 한도 내에서는 캐나다인이랑 동급으로 법적 보호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이 점 알고 계셔서, 혹시나 캐네디언이랑 시급이나 대우에서 차별을 받는다고 생각되시면 잘 알아보시고 정당한 권리를 찾으시길 바랍니다. 




▶ 급여명세서? Payslip, Payroll

2주마다 Pay slip(or Pay roll)이라 해가지고, 급여명세서를 주는데요. 자신의 은행 계좌를 고용주에게 알려주면 바로 계좌로 입금시켜주기도 합니다. 아니면 그냥 체크(cheque)로 주는데 은행에 가서 입금하면 됩니다. 이 수표를 발행한 은행이 어느 은행이든지 본인이 거래하는 은행 계좌에 입금하는데, 수수료 같은게 없습니다. 그냥 거래 하시는 은행에 가서 현금 입금하시듯이 하시면 됩니다. (저는 처음에 수표 발행한 은행에 가서 현금으로 바꾸는줄 알았거든요.. -ㅅ-;) 이 payslip은 항상 잘 보관하셨다가 본인이 일했던 시간이랑 다른게 급여가 나오면 꼭 따져서 다 받으셔야 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항상 자신의 스케쥴, 일한 시간은 꼭 메모하는 습관을 들이시는게 좋구요. 증거가 있어야 따지니까요.ㅎ 일 시작할 때, 끝날 때 기계로 혹은 직접 스케쥴표에 sign-in and out 하지만, 기계 오류가 날 수도 있고, 페이롤 계산하는 사람이 실 수 할수도 있으니깐 꼭 확인하시길 바래요. 


< >


제가 펍&레스토랑 키친에서 일 할 때 페이슬립 입니다. 빨간 네모 안에 보시면 세금을 얼마나 때가지는지 보이실 겁니다. 나쁜... ㅜ.ㅠ  처음엔 이걸 어떻게 읽어야 될지, 뭐가 뭔지 몰랐는데요. 아래에 링크한 가이드를 읽어보시면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실 겁니다. 



▶ 일단 마무리...

제가 지금 캐나다 이민을 도전하는 이유중의 하나가 캐나다의 노동 시스템? 때문인데요. 어디를 가서 일하든 페이롤이 정확하게 세금까지 계산되어서 나와서 투명성이 있어 보인다는 겁니다. 그리고 법적으로 하루 8시간 이상은 오버타임으로 계산되는 것, 국경일엔 일 안해도 급여가 나오는 것두요. (일 하면 두배가 되는거죠. ㅋ) 그리고 쉬는 시간도 법적으로 정해진, 2시간 일하고 10분 쉬고, 6시간 일하면 30분 점심시간 주고..(주마다 다르고, 직종마다 다른듯 합니다) 등의 노동자를 위한 시스템이 잘 정비되어 있다는 점도 아주 마음에 들구요. 한마디로 말하자면 '열심히 일한만큼 보상 받을 수 있다'라는 느낌입니다. 물론.. 일부 악덕 고용주들은 위 사항들을 안 지켜기도 하는데요. 이런덴 절대 가지 말아야 겠습니다. 정당한 노동의 대가는 언제나 쟁취되어야 하니까요!! -ㅅ-/

또 주저리 주저리 적다보니 양이 많이지네요;; 
길게 쓰면 쓰는 사람도 읽는 사람도 지치니까... 다음 포스팅에서 구체적인 일자리 구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목이 뻐근... ㅎㅎ 게을러서가 아님. 절대 아님.. -ㅅ-;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추천 하나, 댓글 하나 남겨주세요. 힘이 된답니다. 준비 차근차근 잘 하셔서 멋진 캐나다 생활 마음껏 즐기시길 바래요. 깻잎 워홀러 여러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비밀댓글입니다

  2. 유용한 정보 잘 보고 갑니다.
    역시.우리나라보다 일하는 시스템이 잘 되어있네요 ^^;;
    열심히 일만만큼. 보상받을수 있는게 정말 매력적인데요~!
    즐거운 한주 시작하세요 ~!

  3. 돈 좀 많이 줬으면 ㅎㅎ

  4. 저도 젊다면 꼭 도전하고 싶은 것 중에 하나가 해외인턴입니다^^
    물론 실속은 고생스러울 수도 있겠으나,,,ㅋ

    • 따뜻한 카리스마 님은 경력으로 해외에 나가보셔도 좋을거 같은데요? ㅎㅎ

      경력을 더 인정해주는게 사실이니.. ^^

      방문 감사합니다~

  5. 캐나다 이민을 도전중이라니 대단하세요,, 저도 늘 마음은 있는데...

  6. 님 보통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가면 봉급 월마에요 이주에 한번나와요?

    • 제가 payslip 사진 첨부해놓은거 있지요? 왼쪽 상단에 빨간네모에 있는 금액에 2주 급여입니다. 보통 2주에 70에서 80시간 일하니까요.(하루에 8시간 기준) 시급을 10달러라고 치고 계산해보면... 10달러x80시간=800달러 하지만 여기서 세금을 떼야하니... 800-120불(15%라치고 시급높을수록 올라감)=680달러. 시급 10불로 하루에 8시간씩 2주 일하면 세금떼고 680불 들어오네요. ㅎ 이렇게 돈이 얼마 안되면 투잡을 뛰기도 하지요. 아니면 시급이 14불, 15불 되는 잡을 구하든지..(일은 당근 더 힘들지만;) 도움이 되셨나요? ㅎ 보통 2주마다 나와요. 왠만해서는 다 이런식. 워킹홀리데이가면 페이가 어떻다기 보단 어떤일을 구하느냐가 봉급을 결정하죠 ^^ 보통 8부-15불 사이의 일을 구하십니다.

  7. 질문있어욤! 2010.08.05 16:17 신고

    저도 지금 잡을 구하고 있는중이라 도움이 많이 되는 글이네요.
    그런데 질문있어요!
    풀타임 잡이 아니라 그냥 파트타임 잡 같은경우에도
    (그니까 정식직원이 아닌 그냥 알바직원같은)
    국경일이나 일요일에 일을 안해도 급여가 나오나요?
    국경일에 일하면 1.5배라는 얘긴 들었는데,
    일을 안해도 돈이 나온단 얘기는 처음들어서요...

    • 질문은 언제나 환영!! ㅋ

      캐나다는 그냥 알바같은 개념이 없어서, 파트타임도 풀타임이랑 거의 모든 대우가 똑같아요.(베니핏이 조금씩 차이가 납니다만) 국경일에는 모든 직원에게 일 안해도 일 한걸로 봉급을 주는건 파트타임, 풀타임 상관없습니다. 그래서 국경일에 일을하면 거의 두배의 일당이 되는거지요. ㅎ 1.5배는 오버타임의 경우이구요. ^^ 도움이 되길 바라며, 잡 잘 구하시길 바래요. 또 궁금하시면 질문하시구요. 즐기세요 워홀~

    • salary & wage 2011.01.03 14:24 신고

      봉급을 salary로 해서 받는 사람은 휴일날 놀아도 같은 봉금이 나오죠, 대부분 우리나라 회사원들입니다. 그래서 광고에 보면 $60,000/year 라고 하죠. 일 중심이죠

      하지만 생산직, 식당등 서비스직종들은 wage 입니다. $10.25/hour하는 형식이죠. 이들은 공휴일날 일 안하면 아무것도 없죠. 일 한 시간 중심이죠. 같은 사무실에도 salary와 wage 로 구인을 합니다.

    •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개념을 잘 정리해주셨네요.

      하지만 웨이지로 하는일도 공휴일날 급여 나오는데요. 위에 말씀드린것처럼. ^^

  8. 넷북을 검색하여 돌고 돌다 짐싸기 편을 읽고,
    감동받고 다른 글들도 보고 있습니다.
    저도 2010년 하반기 합격자입니다. (이미 마음은 합격)
    사실 저도 그냥 읽고 가려다가.. 서두부분에 리플이 없다는 말씀이
    굉장히 마음이 아프...;;달까 해서.
    반성하고 글을 남기고 있습니다ㅋ
    정말 자세히 애정을 가지고 글을 쓰시는것 같아서요!
    그럼 또 다른 포스팅에서 만나뵙(?)겠습니다ㅋ

    • 방가워요 킹수님~ 하반기 합격축하드립니다~(미리추카ㅋ) 애정으로 정성으로 쓴 글이고, 조회수도 높은데 추천이나 댓글이 없으면 참.. 씁쓸하지요. ㅎ 그렇게 도움이 안됐나 싶기도 하고... 이렇게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자주 뵈요. ^^

  9. 캐나다 워홀에 관심있어서 네이버에서 방황하다가 이렇게 들어왔네요..
    다름 분들은 영어때문에 많이들가고싶어하시겠지만 저는 불어에 관심이있어서 몬트리올이 어떨까.. 생각중인데 정보가 너무 없어서요 . 닉쑤님 글 보면서 그래도 조금은 현지사정이 어떤지 보이는데 솔직히 넘 막막합니다 .. 웹디자인공부중인데 워홀가서는 서비스직만 할수있는건가요 ??ㅇㅅㅇ 제가 서울에서 서비스직을 넘 오래했더니 이젠 진절머리가 나서요 ㅠㅠ

    • 안녕하세요 소빈님. 반갑습니다. ㅎ

      몬트리올 좋지요~
      퀘백주는 불어만 아니면 저도 참 가고 싶은 곳입니다. ㅎ
      불어 관심있으시다면 딱 됐네요 ㅎ

      워홀 가시는 분들이 대부분 서비스직인 이유는
      언어의 벽이 높아서인 경우가 제일 크구요..
      그리고 이민을 생각하고 가시지 않는이상
      1년 단기간이기 때문에 고용하는 회사에서는 그리
      반기는 비자는 아닐겁니다. 물론 회사에서 스폰해주면
      워크비자로 바꿔서 더 할 수있겠지만요.

      여튼, 안되는건 절대 아니구요. ㅎㅎ
      의료, 유아 관련 직종말고는 전부 다 되니
      한 번 도전해 보시기 바랍니다.

      캐나다 가시기 전에 불어를 많이 갈고 닦으셔서
      현지에서 불어로 웹디자인 일을 하는데 지장이...
      없는 정도가 되어야 뽑아주겠죠? ^^;
      서비스직은 말 잘 안통해도 그냥 할 수있는 반면에
      웹디자인은 전문직이니까요.. ^^

      전문성에 걸맞는 회화 능력이 제일 관건입니다.
      준비만 제대로 하신다면 충분히 가능하지요. ㅎ

      전공 살려서 IT쪽으로 지원하시는 분도 계시니까요. ㅎ

      네이버 방황하지 마시고
      깻잎 까페를 가셔야죠. 혹시 모르시는건 아니시겠죠? ㅎ
      캐나다 워홀 가시면 꼭 알아야 되는곳이니
      빨간 깻잎의 나라 검색해보시면 되겠습니다.

      몬트리올쪽에 다녀오신 분들 체험기도 있으니
      꼭 참고하시구요.

      까페만 잘 활용해도 네이버 따윈 필요없답니다. ㅎ
      현존 최고니까요.

      잘 준비하시구요.
      자주 들러주세요. 질문도, 댓글도 좀 남겨주시고.. ^^;;

    • 아, 그리고..

      캐나다 가시기 전에

      미리 지금부터 그곳에서

      웹 디자인 관련 직종을

      구인하고 있는지 확인해보시는게 좋습니다.

      미리 이메일 등으로 이력서 넣고

      면접 날짜 잡아놓고 가면 시간 아끼고 좋습니다. ^^

  10. 아압 ㅇㅅㅇ 친절한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 ^^
    희망이 보이네욤~

  11. 너무너무 소중한 정보 감사해요.
    이렇게까지 자세한 글은 처음 접해보는데요~
    캐나다 생활에 큰힘이 될것 같습니다.
    정말 감사해요^^

  12. 연장근무 1.5배 휴일근무 100% 계산하는 것은 한국도 같습니다.
    70년대(혹은 그 이전)부터 그렇게 해왔거든요.

  13. 정말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즐겨찾기해서 많이 올게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당

  14. 유용하네요 정말 감사합니다 ㅠ ㅠ
    벤쿠버 2일차인데 ㅋㅋ 일하기엔 괜찮은 나라같네요!

  15. 미드나잇 2012.07.16 23:01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생각하고 있어서 구글에 검색했는데 이렇게 유용한 블로그를 찾을 줄은 몰랐어요~!
    포스팅하신거 다 찬찬히 읽어보고 많이 배워 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__)(--)

  16. 도움 많이 받고 갑니다. ^^

  17. 도움 많이 받고 갑니다. ^^

  18. 좋은 정보 잘 보고 있습니당~~~^0^ 감사해요!! 워홀러 화이팅ㅎㅎ

  19. 안녕하세요? 캐나다 시민권자인데 처음으로 파트타임잡을 하려고 하는데요

    tax return받을려면 따로 정부에 보고를 해야되나요? 현재까진 그냥 student로 세무사 선생님이 다 알아서 보고해주셨는데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