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초 간단 해물죽 만들기. 냉동 해물이지만 괜찮아. ㅡ.ㅜ
요리블로그 방문하고 후회될 때
요리 블로거 이웃님들을 방문하면 참 곤혹스러울 때가 있습니다. 바로 '해물'로 만든 요리를 포스팅 하셨을 때 인데요. 왜냐면 제가 사는곳에서는 캐나다 내륙 거의 한가운데라서 바다와는 너무나 먼, '해물'이 완전 귀한 곳이라서, 왠만해선 재료 구경조차 못 할 요리들이거든요. ㅡ.ㅜ 여기서 제일 가까운 바다에 인접한 도시를 대충 구글 맵에서 계산해보니, 벤쿠버가 1900Km 정도 거리로, 동부의 퀘백보다 가깝네요. 예상 운전시간은 23시간.... ㅎㄷㄷ;

뭐라고? 그 동네는 해물도 안 먹고 산단 말이냐!? 

 더구나 저는 '회'라고 하면 잘 안마시던 소주가 '꼴꼴꼴~' 넘어가고, '해물'이 들어갔다고만 해도 침부터 '꼴깍꼴깍~' 할만큼 우리 '바다친구'들을 사랑한답니다. 그래서 요리 블로거님들이 맛나는 해물요리 하시면... 침 닦느라 힘들구요.ㅎ 그렇다고 아에 해물이 없진 않습니다. 왜냐면 '냉동'이 있으니까요.ㅎ;  그래봤자, 여러 해물 믹스된 것과, 랍스터, 홍합, 새우, 연어, 필렛 등 밖에 없지만요. 냉동이라고 싸지도 않네요. 쩝..



해물죽! 냉동 해물이지만 괜찮아. ㅜ.ㅜ
여튼, 가끔 애니가 끓여주는 '해물죽'을 소개해 볼까 합니다. 사정이 사정인만큼, 싱싱한 재료, 다양한 재료는 아니지만 '냉동 해물 믹스'로 초 간단하게 뚝딱 만들 수 있어서 참 잘 먹고 있습니다. 저희한테는 귀한재료, 고마운 재료입니다. ㅎ ....왠지 슬프군요. ㅡ.,ㅜ




저희가 항상 냉장고에 비축;해두는 해물 믹스입니다. 새우, 손톱만한 오징어, 뭔지 모르겠는 조개등이
섞여 있어요. 냉동제품이구요. 볶음밥, 라면, 해물죽, 찌개 등 모든 해물관련 요리에는 다 집어넣습니다.
이거라도 없었으면 참 암울했을거에요.ㅎㅎ 맛은 나름 괜찮은 편이에요. ㅎㅎㅎ ㅡㅡ; 



1. 해물과 양파를 적당히 썰어서 볶아요.

먼저 냄비에 참기름을 살짝 둘러줍니다. 그리고 위에서 준비한 해물 믹스와, 
양파를 잘게 썰어서 같이 냄비에 넣어주고요. 물 넣고 끓이기 전에 살짝 복는거죠. 뭐, 어차피 오래 끓이니깐 
안 볶고 바로 물 넣고 끓여도 상관 없을거 같네요. (저희는 야채를 양파 밖에 안 넣었지만 당근이나 다른 야채를
 더 넣어도 좋을 것 같아요.) 얼었던 해물믹스인지라, 자동으로 물이 생기네요;



2. 물을 넣고 펄펄 끓여 줍니다. 
조금 볶아주다가 물을 넣고 다시 팔팔 끓입니다. 물 량은 밥을 얼마나 넣을지 고려해서 적당히
넣어주셔야겠구요. 죽은 보통 밥 량의 6-7배 라고 하던데, 이건 밥을 넣는거라 훨씬 더 적어도 되는거 같습니다.



3. 밥을 넣고, 충분히 무르게 끓여줍니다. 

이제 밥을 넣고 펄펄 끓이기만 하면 되는데요. 저희는 두명이라 밥 두 공기 정도 넣었어요. 
. 이때 간은 소금으로 각자 기호에 맞게 하시면 되구요. 굴소스도 한 숟갈 정도~ 굴소스는 
깊은 맛을 내주는 것 같아요.  그리고는 밥이 흠씬 무르익을 때까지 충분히 끓여 줍니다....
그게 전부에요. 끝... ㅡㅡ;



4. 응? 뭐 한거도 없는데, 벌써 완성!

벌써 완성이네요. ㅎㄷㄷ; 정말 간단하지 않나요? ㅎㅎ ㅡㅡ;; 
그릇에 옮겨담아 김을 조금 얻어 봤습니다. 역시 아직은 어색하네요. 
요리블로거님들 보고 좀 배워야겠습니다. ㅎ



에필로그
맛은 끝내줍니다!! 해물을 충분히 끓였기 때문에 그 해물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거든요. 음... 사실, 이게 끝내주는 맛인지는 비교할 대상이 없어서 신빙성은 부족합니다. ㅎㅎ 하지만 저희한테는 어느 해물요리보다 맛나네요. ㅎㅎ 

얼마전에 30분 정도 거리에 있는 호수에 다녀왔는데, 낚시가 가능하더라구요. 무슨 어종이 잡히는지 확인은 안해봤는데... 다음엔 매운탕에 도전해 봐야겠습니다. 음... 벌써 겨울인데 얼음낚시도 되려나?! ㅎㅎ 과연... -ㅅ-; 

★ 제 글이 마음에 드셨다면, 다음(DAUM) 아이디로 쉽게 구독해 보세요. [구독신청]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맛나 보입니더...ㅎㅎ
    즐거운 주말되세요

  3. 역쉬, 해외에 살면 다들 비슷해지는 것 같아요~
    어떻해서든지 먹고 싶은 음식은 만들어먹는~~
    최고입니다~~

  4. 왠지..........
    처량한 느낌도.;;;;

  5. 저보다 더 웰빙하면서 사시는듯 ㅎㅎ
    너무 맛있어 보이네요 잘 보고 갑니다. ^^;;;

  6. 백합죽은 먹어봣지만 해물죽은 첨듣네요~~
    그런데 전 아침을 안먹고 나와서인지..
    무척이나 맛있어 보입니다. 꿀꺽!

  7. 해물진짜 끝내주게 좋아하는 종류입니다. 해물은 특히 찜이나 죽, 국 끍여먹을때 그 풍미가 장난 아니죠^^ 아침부터 배고파지네요~^^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닉쑤님~^^

  8. 오옷~ 보양식으로 딱일 것 같습니다~!
    요즘같은 가을엔 더욱 더 말이지요~ ^^;

  9. 요즘은 내륙이라고 해도 먹고 싶으면 여러 가지 방법으로 해물 먹을 수 있는데 아마도 문화적으로 그런 문화가 잘 없나 보네요. 냉동해물죽이라... 맛있겠네요^^

  10. 요리까지~~
    요리블로거 방 들어갔다 오면 갑자기 배에서 소리나는 거,
    아시죠?
    어제 강화갔다가 생새우를 사왔는데
    그걸로 죽 한 번 끓여 볼까요?

  11. 해물믹스....

    정말 유용하죠.. 온갖 요리에 ㅎㅎ..

    근데, 가격이 점점 올라요 ㅠㅠ

  12. 그린레이크 2010.10.30 00:53 신고

    냉동이면 어때요 ~~저리 먹음직 스러운데~~
    거기는 해산물이 귀하군요~~
    카국에 살면서 해물을 먹을수 잇음에 감사할 뿐이죠~~그쵸~~ㅎㅎㅎ

  13. 홍합으로 죽을 만들어 본적은 있는데
    해물죽 맛있게 보입니다.

  14. 저는 거기 살면 블로그 운영 포기해야할지도 모르겠어요~ 아님 호수낚시로 바꾸던지 ^^;
    정말 해물이 비싸긴 엄청 비싸고 귀해진건 캐나다나 한국이나 비슷한가봐요~

    • 호수 낚시밖에 답이 없네요. ㅎㅎ
      -0-;

      여긴 안 먹어서 그런것도 있는거 같습니다.

      이 좋은걸 왜 안먹나 몰라요 ㅎ

  15. 방금전에 해물죽 만들었는데

    재료차이가 너무나는군요 ^^;;;
    (집에 재료가 다떨어져서 해뭃은 새우랑 담치만 넣었는데 ;;)

    재료가 많이 들어가면 더 맛나겠죠 ^^;;;;

  16. 진짜 초간단 해물죽 맞네요^^
    그렇치만 마음과 정성이 들어간 것은 분명하기에
    그 맛이 그렇게 좋은거지요~~

  17. 닉쑤님 ㅎㅎ 자꾸 깜빡합니다~ 닉쑤님이 케다나에 사시는것을 ㅋ
    그럼 .. 해물탕도 기대해 보겠습니다 ^^ ㅎㅎㅎ

  18. 저는 이 해물믹스로 짬뽕이나 해물전 해먹는데 제가 했어도 너무 맛나요,, ^ ^
    참 유용한 재료죠..ㅎㅎ
    해물 스파게티에도 좋고 또 그라땅에도 그만이고,, ^^

  19. 저도 해물 넘 좋아하는데...
    해물죽 보니 군침돌아요~
    근데 한국에서는 쉽게 귀할 수 있는 해물이 닉쑤님 계신 곳에서는 넘 귀한거였군요...ㅜㅜ

  20. 충분한 재료가 없어도 맛있어 보이네요..^^

  21. 해물이있기는해도넘비싸서잘못먹어서속상했는데님보다는제가낳네요전돈이있으면먹을수는있으니깐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