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간만에 외출
어제 가까운(자동차로 2시간 거리) 시티에 잠시 다녀왔습니다. 겨울엔 눈이 자주오는지라 도로도 언제 패쇄(눈 치우기 위해)될지 모르고, 미끄러운 상태인 경우도 많아서 왠만하면 안 나갈려고  하는 편입니다. 그래서 지난번에 나갔을 때 겨울 대비용 한국 식품(쌀, 고추가루, 김, 어묵, 라면 등등)도 대량 사 왔었는데요. 이번에는 중요한 일이 있어서 어쩔 수 없이 다녀왔습니다. 아침 9시에 출발해서 중요한 볼일 보고, 쇼핑 잠깐 하고 서둘러 돌아왔습니다. 저녁 6시쯤 도착했네요. 


캐나다의 겨울 고속도로
가다가 오다가 심심해서 비디오를 찍었었는데... 짧게 영상 하나 만들어 봤습니다. 눈 때문인지, 트럭이 많이 다녀서 그런건지... 고속도로가 많이 상해서 울퉁불퉁합니다. 그래서 많이 흔들렸어요. 그리고 똑딱이로 촬영한 거라 화질도 구리긴 한데.. 허허벌판인 캐나다 고속도로의 겨울 풍경 한번 구경하시라구요. ㅎ 볼것 없습니다만... 한국과는 많이 다른 풍경이지 싶네요.


서둘러 다녀온 시티
자주 나가기 귀찮은 만큼 천천히 쇼핑하고, 영화도 보고, 식사도 하고 싶었지만 일부러 서둘러 돌아왔습니다. 이유는... 밤에 운전하기 싫어서에요. 으으.... 끔찍합니다. 제 시력이 그리 좋지 않은 편이라 밤눈이 어두운 편이거든요. 그리 나쁜편은 아닌데(0.2-0.4정도) 낮에는 그럭저럭 다녀도 밤에는 안경 안 쓰면 완전 흐르게 보이구요. 그리고 지난번에 시티 나갔을 때 깜박하고 안경을 안 가져가서 한밤중에 집에 올 때 엄청 무서웠어요. 눈은 안 보이지... 도로는 온통 까맣지... 속도는 빠르지... 으어... 생각만 해도 끔찍하네요. 정말 다신 되돌리고 싶지 않은 악몽같은 두시간이었어요. 


밤에 무서운 캐나다 고속도로
호주도 그랬지만 캐나다 고속도로에는 가로등 같은게 없습니다. 그리고 도로 펜스도 없고, 도로를 따라 야광 안내판도 거의 없구요. 커브길, 제한속도 이런것만 겨우 있는... 그래서 밤에는 아무것도 안보여요. 자동차 헤드라이트 밖에 말이죠. 그리고 차도 많이 다니지 않아서 내 차에서 나오는 불빛, 그리고 저~~~기 앞에 가는 혹은 저~~기 뒤에오는 자동차 불빛이 겨우 보이죠. 이번에는 안경을 썼는데도 무서운건 마찬가지였습니다. 안 쓴거보다야 훨씬 나았지만 뿌옇게 보이는건 마찬가지거든요. 그래서... 저 같이 밤눈 어두운 사람한테는 너무 무서운 고속도로 입니다.  그렇다고 마냥 천천히 갈 수도 없는 노릇이고 말이죠. 전 이제 어두운 고속도로에 대한 트라우마가 생긴거 같아요. ㅡㅡ;  

이렇게 어둡죠.. 더군다나 저한테는 이것보다 더 뿌옇게 보이구요.


아래 영상은 가져온건데요. 아래 영상에서는 1차선이지만, 캐나다 고속도로는 대부분 상,하향이 분리된 2차선 도로인데... 저 만큼 깜깜한건 비슷해서 가져와봤습니다. 참고로 고속도로 제한속도는 110Km/hr 입니다.



맺음말
이틀전부터 집안에 냉기가 가득합니다. 히터가 고장났거든요. 중앙난방식인데 아파트 전체가 냉골이군요. ㄷㄷㄷ; 관리하시는분이 열심히 고치시더니... 다행히 따뜻한 물은 나오게 됐습니다만 아직 히터는 못 고쳤나봐요. 워낙 낡은 아파트라.. 놀랍지도 않습니다.ㅎ 그래서 애니랑 저는 침대에 전기장판 깔아놓고 그 위에서 안 나가고 있습니다. 내복도 꺼내입고... ㅎㅎ  캐나다의 겨울을 제대로 느끼고 있는거 같아요.. ㅡ.ㅡ;  한국도 이제 추워지고 있을텐데, 감기 조심하시구요. 따뜻한 겨울 나세요~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저도 밤에는 시야가 흐려져서 되도록 운전을 하지 않습니다.
    히터가 고장 나셨다니 어이구 큰일이네요,하지만 한국인에게는
    자랑스러운 전기 장판이 있으니 ㅎㅎ.전 미국에서 히터는 되도록
    켜지 않았습니다.머 날씨가 겨울이라고 그렇게 춥지 않은 것도 있지만
    카페에 히터 틀어 놓으면 기관지가 장난 아니게 아파서요

    • 전기장판 최고죠 ㅎ

      제가 히터라고 한건 라디에이터를 말한거에요. 전기로 쇠판들이 열 내서 복사열으로 공기 따뜻하게 하는..

      아무래도 건조한게 문제긴 하겠네요.

  3. 추워서 어쩐대요?
    눈 잔뜩 쌓인 도로 보니까 덩달아 움추려들어요.
    이런 날 난방이 안되니...

  4. 달리는 풍경은 마치 암흑을 해집고 다니는거 같아요. 전조등을 1초 정도 꺼보시면 아주 섬뜩할꺼 같습니다~

  5. 헉..이국땅에서 냉골이면..우엉..더 춥지않을까 싶군여~
    전기 힛터라도 빵빵히 틀어 놓으시고 따뜻한 겨울 보내시길 바랍니당~!!
    미국의 한밤중 겨울 도로보다..조금더 을씨년 스럽단 느낌이 드네여~ 으으

    • 전기 장판에 의지하고 있답니다.

      비디오에 나오는 고속도로는 워낙 허허벌판 동네라
      더 그래보였을수도 있겠습니다.ㅎ

  6. 밤길 너무 무서워요. T-T
    저처럼 소심한 사람은 운전대도 못 잡을 것 같은데요. ㅎㅎ

    • 저도 몸 사리는 편인데,

      중요한 일이라 별수 없었죠 뭐.

      그래서 낮에 갔다오는게 좋은데

      겨울엔 해가 짧으니.. ㅡㅡ;

  7. 난방이 고장나셨다니.. 일단 얼른 고치셔야 조금 나아지시겠네요
    전기 장판이라도 있어 정말 다행이십니다...
    감기 안 걸리게 조심하시고..
    아직 초반인데 ...참 무서운 추위에요;;;

  8. 추위엔 내복이 최곱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ㅜ

  9. 무섭네요. 가로등도 도로펜스도 없는 길이라... 조난당하면 어쩌나요?^^

  10. 이런...보일러 빨리 고치시길 바라고 감기 안들게 조심하세요^^

    • 금방 될줄 알았떠니 아직 못 고쳤나봐요

      워낙 오래된 아파트라... 잘 돌아가는게 신기
      했었는데.ㅎ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독서가님도 따뜻한 겨울 되세요~

  11. 우아아 진짜 장난 아닌 장관입니다.

    이런 뻥뚫린 하늘과 풍경은 우리나라에서는 정말 볼 수 없는 풍경이네요^^

    진짜 가보고 싶습니다. 혹시라도 나중에 캐나다 가면 정말 닉쑤님께 연락드려서 안내 부탁드려도 될까요?^^

    • 직선 도로가 지평선 끝도 없이 이어지죠 ㅎ

      처음엔 신기하더니 나중엔 무덤덤.. 지겹... ㅎ

      제가 사는곳 근처에 오시면 안될것 없죠~!
      하지만 제가 사는곳이 워낙 촌구석이라 관광객이 올
      일이 없답니다. ㅡㅡ; 나중에 이사갈거지만요 ㅎ

  12. 허억 한국 겨울에 비하면 캐나다는 완전 시베리아 인데요.
    건강관리 잘하세요. 병원 한번 가기도 엄청 힘들거 같은데요...

    • ㅎㅎ 오랫만에 듣네요. 시베리아 -0-

      거긴 더 춥겠죠 ㅎ

      맞습니다.타운에 병원이 있긴 하지만 간단한
      치료수준이라... 시티 나가야 되죠.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아하라한님도 건강하세요!

  13. 캐나다도 춥군요~~
    왠지 따뜻할 것 같다고 생각했는데...이룬..

    아~~ 따뜻한 나라에 가고 싶어요~~
    에고...
    멀리, 훌쩍~~~

    • 캐나다가 따뜻할거라 생각하셨다니~~ㅎㅎ

      따뜻한 곳은 호주가 좋던데 말이죠. 해변이 그냥.. 죽여주는... ㅎ 꼭 다시 여행가고 싶더라구요

  14. 가다가 사슴이라도 한마리 나오면 어휴~

    • 생각만 해도 끔찍하네요

      사슴이 사실 눈보다 더 무섭다는...ㅎ

      부딪히면 끝장;;

      저는 아직 널부러진 시체밖에 못봐서 다행이라는...

  15. 아...눈길은 너무 후덜덜합니다.
    이 곳은 이상기온인지 어제까진 따뜻한 날의 연속이었답니다. ^^;;;

    • 미국은 왠만해선 캐나다만큼 추운곳이 없다던데...

      따뜻한 날이면 좋네요. 따님들, 부인이랑 좋은곳 많이 다니세요~ ^^

  16. 우와... 한 밤중의 캐나다 고속도로는 진짜 무섭군요...
    정말 아무 것도 안 보이네요 +_+

  17. 시야가 심하게 안보이네요^^;;;
    진짜 밤운전시 조심하셔야겠어요~~~;;

  18. 캐나다의 아우토반인가요 110키로로 쌩~ 가로등이 없는건 많이 위험하겠어요.
    조심하셔서 운전하셨죠~+_+

  19. 여기도 오늘부터 다음주까지 춥다네요~
    고속도로 동영상을 보니, 도로위에는 눈이 하나도 없는데, 저 도로의 눈을 치우는것도 정말 큰 일이겠어요~
    추운데 히터까지 고장났으니, 힘드시겠어요~
    감기조심하시구요~^^*

    • 워낙 눈이 자주 오다보니.. .눈 치우는 시스템은 잘 되어 있답니다. 바로바로 잘 치우더라구요. 오래 걸리면 고속도로 패쇄되기도 한답니다;

      어설픈여우님도 감기조심하세요

  20. 추우실텐데 감기 조심 하세요.^^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시간 되세요.^^

  21. 저는 캐나다에서 고등학교를 다녔는데요.. 킹스턴 부근에 있는 포트홉이란 도시였어요. 겨울엔 오지게 추웠지만 (기숙사라서 눈와서 학교 못가는 행운은 없었고..ㅎㅎ)단풍이 너무 이쁘고 제겐 좋은 추억만 안겨준 나라라서 애착이 가는 나라랍니다. 캐나다 너무 매력있는 곳 이예요~
    미국에서 캐나다 국경넘을때 100 이라고 써있는거 보고 100마일로 신나게 밟다가 티켓 딸 뻔 했던 기억이 나네요 ㅎㅎㅎㅎ

    • 캐나다는 km 로 하죠 ㅋㅋ

      유학하셨군요~ ㅎ 참 매력적인 곳입니다.
      자연환경이 참 아름답구요.

      좋은 추억만 가져가셨다니 다행이에요. ㅎ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