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영어 이름 꼭 필요할까? & 인기 영어 이름 베스트 100


오늘은 영어 이름에 대해서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영어 회화 수업 들어보신 분들은 영어 이름이 하나씩 다 있으실거 같습니다. 수업할 때 원어민 강사가 하나씩 다 지어오라 그러죠.ㅎ  물론 그냥 본인 이름 쓰시는분도 있으시겠습니다만... 저는 제일 처음 지었던 이름이 'Robin(로빈)' 이었습니다. 이 때 한참 영화배우 '로빈 윌리암스'를 좋아했었던 때라... ㅡㅡ;  그리고 지금은 'Nick(닉)'을 쓰고 있습니다.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호주 워킹홀리데 동안 영어 이름 한 번도 사용 안했었는데, 지금 이렇게 다시 쓰고 있는데는 이유가 있는데요. 잠시 후 다시 이야기 해보겠습니다. ^^;



영어 이름 필요하다?
영어 이름을 사용하는 가장 큰 이유는 영어권 사람들이 부르기 쉽기 때문일 겁니다. 뭐, 연예인들은 멋있어 보일려고 사용하기도 합니다만...ㅎ 아, 일반인들도 인터넷 상에서 영어로 닉네임을 많이 사용하죠. 제 닉네임 닉쑤는 Nix에서 따 온거에요. (누구 궁금하셨던분? ㅎㅎ ...없군요. -ㅅ-)  여튼, 영어를 배우는 이유가 영어를 사용하기 위함이고.. 영어권 나라 사람들과 대화를 하다보면 이름이 쉬우면 상대방이 편하긴 합니다. 발음하기도 좋고, 쉽게 기억되고 말이죠..... 또 다른 이유가 있을까요? -ㅅ-; 아, 이민하신 분들은 영어 이름을 본인 미들네임으로 추가하기도 하더군요. 영어 이름을 쓰다보니... 서류상으로는 한국이름 밖에 없어서 오해를 살 수 있다고 말이죠. (실제 친구의 사례)



영어 이름 필요없다?
영어 이름에 부정적인 시각도 많습니다. 부모님이 지어주신, 훌륭한 한국 이름이 이미 있는데 왜 영어 이름을 쓰냐는 말이죠. 그리고 영어를 쓰더라도 원래 이름을 쓰면 된다는 거죠. 그리고 왜 영어 쓰는애들 편하게 맞춰줘야 되냐 할 수도 있겠습니다. 사실 우리나라가 조금 더 영어 이름을 선호 한다는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 한편으로 영어권 사람들은 이런점을 의아해 한다는 이야기도 들은 기억이 나네요. 왜 학생들이 전부 영어 이름을 쓰는지 말이죠. 한국 이름 이쁜게 있는데...



왠만하면 한국 이름 : 닉쑤 생각
각자 나름의 이유가 있어서 영어 이름을 사용하시겠습니다만, 저는 왠만하면 한국이름을 사용하자는 쪽입니다. 우리 한국 이름이 영어권 사람들한테 어렵게 들리고, 실제로 발음하기 어려운 경우도 있겠습니다만, 몇번 하다보면 잘 따라합니다. ㅎ 처음이 어려운거죠. 그리고 처음이 어렵지 한 번 익히고 나면 그 뒤로는 까먹기도 힘들죠. ㅎ 익숙하지 않은 만큼 진입장벽이 높을 뿐인거 같아요. 실제로... 제가 2년동안 캐나다, 호주 워킹홀리데이 하는 동안 영어 이름 쓴 적 없는데요. 별 문제없이 잘 지냈습니다. 직장 동료들, 친구들, 하우스 메이트들 모두 제 한국 이름을 잘 불러줬다는 거죠. 그리고 심지어 제 이름을 즐겨 부르면서, 좋아하기도 했습니다. 자기네들한텐 조금 웃긴 발음이기도 했거든요. ㅎ (궁금하신분은 제 페이스북으로.. -ㅅ-; )

이름은 그 사람을 나타내는 제일 명확한 수단인데요. 그런 특징적인 것을 다른 문화권의 다른 이름으로 일부러 바꾼다는건 조금 마음에 걸리더군요. 이름을 들었을 때 바로 한국 사람인걸 알 수 있는데, 그런 특징을 일부러 바꾼다면... 글쎄요, 저는 별로네요. 하지만 어떤 사정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경우도 있을거 같습니다. 사업상 이유나, 문화적 차이를 좁혀 보려는 이유 등등... 추측만 해봅니다. 무조건 안좋다고는 못하겠네요. 세상 누구나 자기만의 이유가 있으니 말이죠. 



최대한 응용하자!
위에 말씀드린 것처럼, 어떤 이유 때문에 영어 이름을 써야되는, 쓰고 싶은 경우가 있을겁니다. 그럴 땐 최대한 한국 이름을 살리는 방향으로 하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아에 처음부터 바로 영어로 지을게 아니라... 자신의 한국 이름을 최대한 응용해보는거죠. 제 이름을 예로 들어보면... 글 도입부에 Nick이란 이름을 요즘 쓴다고 했었는데요. 그 이유는 제가 거주하는 곳에 노인분들이 거의 대부분이라서 급하게 하나 만든겁니다. 나이 드신 분들일수록 한국 이름이 안 먹히더군요. ㅎㅎ -ㅅ-;;  젊은 친구들은 금방 쉽게 따라하고, 발음도 점점 좋아지는데... 여튼, 그래서 급하게 하나 지었드랬죠. 하지만 말씀드렸다시피 그리 마음에 들지도 않고, 쓰고 싶지도 않습니다. 그래서 제 이름 이니셜로 불러 달라고 하고 있습니다. JB라고 말이죠. 그리고 한국 이름도 같이 말하면서... 내 한국이름은 이런데, 어려우면 이니셜인 JB로 불러달라고 합니다. 그렇게 한국 이름 알게 되면서 한국 이름으로 불러주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보통 JB라고 하지만요. 그래서 이런식으로... 한국 이름을 최대한 연관 시키는게 조금 더 낫지 않나 생각됩니다. 생뚱 맞은것보단 연관된게 원래 이름 기억도 되고 좋지 않나요? ^^;

< 눈 위에 그린 JB, 제이비라고 읽지만 제비 같기도 하다는... -ㅅ-; >



인기 영어 이름 베스트 100!
구글에서 검색해보니 바로 딱 나오더군요. 2010년 5월 기준으로 미국의 이름 인기 순위랍니다. 남자, 여자 구분도 되어있고, 이름의 기원, 연예인 자녀 이름등 재밌는게 많군요.ㅎ 혹시나 영어이름 꼭 만들고 싶으신 분들은 참고하시면 좋겠습니다. 

< 남자 이름 Top 100, ⓒ http://baby-names.familyeducation.com >
< >


< 여자 이름 Top 100, ⓒ http://baby-names.familyeducation.com >
< >


< 이름 뜻, 기원 자세히보기, ⓒ http://baby-names.familyeducation.com >
< >



글로벌 이름? 그리고 맺음말
요즘은 일부러 애기 이름을 글로벌?하게 짓는다고 하던데요. 세상이 많이 달라졌네요.ㅎ 그리고 이미 한국 이름 그대로 사용하셔도 무방한 분들도 계시죠. 영어 발음에 있는 글자들이 들어간 이름들 가지고 계신 분들 예를 들어 보면... 안나(Anna), 요환(Yohwan), 아라(Ara), 유리(Yuri), 유진(Eugene) 등등...이 있겠습니다. 그리고 이름을 연음시켜 발음하면 영어 발음과 비슷하게 되서 쉬운 분들도 계시구요. 선희(sunny), 진희(jinny), 덕희(Duckey:실제 호주에서 만난분 이름, 호주 사람들이 새끼 오리 같다고 좋아하더랍니다)등등... 그냥 이름 중 글자 한개를 영어로 사용하시는 분도 있구요. 준(jun), 민(min) 등등... 너무 많을거 같은데 더 생각이 안나네요. ㅎ;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영어 이름, 만드는게 좋을까요? 그냥 한국 이름이 좋을까요? 아니면 영어 이름 만든는 좋은 방법 있으시면 댓글로 좀 알려주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전 외국에 있을때 영어이름이 맥이었는데... 외국친구들이 .. 맥도날드라고...
    외국에서는 노림받는 이름이라고 ㅜ.ㅜ
    -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

  3. 이렇게 목록을 놓고보니깐 정말 익숙한 이름들이 많네요. 영화에서도 자주 사용하구요..
    우리나라는 서현과 서연이 1위라던데 ^^~

  4. ㅋㅋㅋ 진짜 익숙하나 이름이 몇개 있는데요?
    외국에 갔다온 친구가 사용했다고 하던 이름도 있고..
    간혹 저도 외국으로 유학을 가면 영어이름을 한번 무엇으로 할까
    생각해본적이 있는데... 결론은...
    그냥 내이름을 조금 독특하게 해보자.. 라는 것이었습니다.
    아니면 그냥 사용하던가~ ㅋㅋㅋㅋ

  5. 말씀하신대로 한국 이름을 응용하여 비슷한 발음으로 애칭을 만드는 방법이 제일 괜찮아 보이네요. 제 친구 녀석도 호주에서 그랬다고 하더라구요..

  6. 제가 지금도 사용하고 있고 좋아하는 이름인 David는 14위네요~^^

    너무 흔한건 싫은데..

    에궁... 그래도 저는 외국가면 David를 사용하고 싶어요~+_+

  7. 그럼 닉쑤님 이름이 진범?
    재범?
    ㅎㅎㅎ
    혼자 진짜 이름을 추측중.
    글로벌 이름은 커녕 완전 국산이름으로 지었으니..
    두 딸들.
    샛별, 한별.

  8. 뭐 나름 정 영어이름을 가지고 싶으면 자기 이름 발음을 약간 뭉그러뜨려 영어식으로 삼는 것도 좋겠죠^^;; 철수 = 찰스 이런 식 말이죠^^

  9. 저는 영어 이름이 더 좋더라구요.ㅎ_ㅎ
    제이름이 호모와 비슷한 발음인 탓도 있지만요.^^

    어떤 나라를 여행하고 지낼 때 그나라의 이름이 있으면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것 같아요.^^

  10. 저는 콴(kwan)이라는 한국이름을 딴 영어이름을 쓰는데...
    불편합니다. ㅡㅡ

    일단 소개할때 콴~ 하면 상대방은 으응? 합니다.
    그럼 다시 k.w.a.n 콴! 하면 그제서야 아~ 콴! 하지요.

    미국 처음 왔을때 왜 영어이름을 안만들었을까 후회하지요 저는...

    그리고
    한국이름 영어사람한테는 너무 어렵데요 ㅎㅎ

    한국사람 영어이름의 특징
    1. 1음절- 이름의 한음절만으로 지은 이름 ex 콴, 준, 민...
    2. 이니셜 - 이름의 이니셜로 지은 이름 ex. 제비 ㅋㅋ , JC, KJ, YE ...

  11. 닉쑤님 ㅠ 마이다스 넘 간만에 왔죠 ㅠㅠ 죄송해요~~ ㅎㅎ
    이제 다시 또 열심히 다닐게요^^

  12. 저도 비슷한 생각입니다. 저 같은 경우는 굳이 이름에 별다른 의미를 두지 않기 때문에..
    영어이름을 써야겠다는 필요성을 못 느끼겠다는...
    그나저나...제이비..제에비..제비ㅋㅋㅋㅋㅋㅋ
    하하하하^^

    좋은 주말 되십시요!

  13. 영어 이름 부르다가 한국 돌아와서 본명 부르려면 어색하더라구요 ㅎㅎ

  14. 제이름은 외국인들이 헷갈려 하는 이름이라 ㅜㅜ
    외국이름 지을 때에 흔한 이름으로 지으면 기억을 못 하겠죠? ㅎㅎ
    특이한 이름을 찾아 봐야겠습니다. ㅋ

  15. 저의 이름은 83위에 있군요 ㅎㅎ
    그런데 영어 이름을 사용한다고
    고유한 나의 한국 이름이 사라지는 것은
    아니니~ 영어이름 하나 있는 것도 저는
    괜찮을 거 같아요~~

    외국가신 분들 한국 이름 쓰시다가
    외국인들이 부르는 발음이 거북해서
    바꾸는 경우도 많더라구요~~
    저희 누나는 사람들이 슬챙~ 슬챙~
    이래서 바꿨답니다 ㅋㅋㅋ

    재밌게 보고 갑니다~ ^^

  16. 한글은 발음이 어려워서 힘들어 해요.

    그런데 이곳은 숏네임을 사용하기에

    같은 이름의 사람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 철수 하듯이요.

  17. 청춘날다~ 2010.11.15 20:41 신고

    한국서 영어회화 스터디할 때 이 문제로 한참을 고민했던 적이 있지~~
    난 내 이름을 그대로 쓰고 싶은데... 영어이름을 꼭 만들라더군~
    그래서 어릴때 봤던 순정만화 여주인공 이름을 급하게 쓰고 있다만... 캐나다에 가서도 영어이름을 따로 써야되나에 대한 고민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음~ 일본얘들... 자기 이름 그대로 쓰는 얘들 태반이던데... 왜 우리나라 얘들은 굳이 영어이름을 쓰려고 할까... 하긴 우리나라 이름 발음이 어렵긴 하지...

    부산국제영화제때 알게 된 외국인에게 나의 이름을 소개했더니... 나의 이름은 받침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상당히 발음하기 힘들어하더군~

    음... 과연 효율적인 방법은 무엇이 있을래나~~

  18. 초롱초롱 2011.04.17 10:57 신고

    한국에서 사귄 미국인 친구,
    제 이름을 말하니 춰렁~춰렁~ 발음하기 힘든가봐요
    걘 소주를 가르키며 처음'처럼'과 제 이름의 발음이 똑같이 들린다고 했었죠..
    전 제 이름을 무척 좋아하는데 외국애들이
    정확히 발음을 못하고 요상하게 부르니 그게 더 기분이 좋지 않았답니다 ㅋㅋ
    그래서 만든 영어이름.
    전 직장에서 (영어유치원) 영어이름만으로 불리다보니 위화감없이 적응했네요.
    이제는 제 2의 훌륭한 이름이 되어버렸어요.

    본인이 제2의 이름으로 영어이름에 애착이 갈 수있다면
    전 영어이름 있으면 좋다에 한표를~^^

  19. 저도 우리 한국 이름을 그대로 사용하는 것이 낫다고 생각합니다.
    미국에서 생활하는데 아무 지장이 없더라구요.
    오히려 서양 사람들은 자신의 정체성을 지키는 것을 좋아하구요.
    이름 부르기 힘들다면서 포기하지 않습니다.
    괜히 우리나라 사람들의 서양 사람들을 배려한다는 핑계로 연예인 처럼 혹은 나도 서구스럽게 하며 영어 이름을 짓는게 아닌지 걱정이 됩니다.

    영어도 좋지만 우리말도 아름답고 멋진데...
    우리의 정체성을 지키는 것이야말로 세상에서 가장 멋진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20. 저도 한국이름 살려 부르는 것이 좋다에 한표!
    예전 영국에 있을때, 다른 나라 침구들은 모두 자기 이름을 그대로 쓰는데, 중국 일본 대만 베트남 태국 등등.....
    그런데 유독 한국 친구들만 영어이름을 썼어요...
    나중에 유럽 친구가 묻어군요... 한국 친구들이 많지만 한국 사람들 진짜 이름은.... 모른다며..... 우리나라 이름들은 어떠냐면서요...
    '아! 나 너 말고 또 만났던 한국 친구 아는 사람있어요!' 하는데 이름은 영어 이름... 쫌 기분이 그랬습니다.
    지금은 회사업무 특성상 (외국과 거래가 많아..)외국이름을 쓰게 하셔서 쓰지만.. 사실 좀 안타깝습니다.... 한국 사람들만 영어이름으로 바꾼다는 점이요,,,,
    이번에 캐나다 가면 그냥 한국으로 쓸라구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