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너도나도 입찰입찰~ 저렴하게 물건사는 캐나다 옥션 구경!


이틀전에 타운에서 열렸던 옥션에 다녀왔습니다. 인터넷 쇼핑몰 '옥션'이 아니라 직접 물건을 경매로 파는, 동네에서 하는 옥션. ^^; 시골이라 그런지 모르겠지만, 옥션이 자주 있는거 같아요. 그만큼 중고 물품을 다시 쓰는게 활성화 되어있단 말이겠죠. 


타운에 비영리단체에서 상시로 운영하는 중고물품 가게가 있지만 이렇게 수시로 옥션이 열려서 더 좋은거 같네요. 종고물품 가게는 옷이나 신발, 전등 등의 작은 물품이 대부분인데 옥션에는 가구나, 농장 물품 등 덩치가 큰 물건들도 많이 나오거든요. 자동차 옥션도 있다는데 이미 중고차는 구입했기 때문에 담에 놀러나 가봐야겠네요. ^^;


캐나다에서 옥션은 몇달전에 가보고 두 번째 가봤는데요.. 워낙 자주 있어서(많을 땐 한달에 2-3번), 그리고 꼭 필요한 것도 없고 해서 안 가다가 오랫만에 한 번 가봤습니다. 중고물품이라 잘 만 사면 엄청 싸지만 꼭 필요한게 아니라... 하지만 가격이 너무 싸서 충동구매를 하게 되는경우도 있어서 자제하고 있다는. ^^;



닉쑤의 캐나다 옥션 구경ㅋ



이번에 열리는 옥션은 커뮤니플렉스에서 있었습니다. 역시 입구 주변에는 주차한 차들로 가득하네요. 인기를 말해주는듯? ㅎㅎ






옥션 시작 시간이 9신가 10신가 그랬는데 저희는 오후에 가서 한가하네요.





공구들입니다;





역시 공구...





오늘은 공구 스페셜인가... ㅡㅡ;





아, 골프채도 있군요. ㅎ 나중에 물어보니 좋은건 이미 다 팔리고 이렇게 잡동 공구들만 남았다네요.

< >




이 건물 안에 들어가본건 처음이었는데요, 알고보니 타운 아이스하키장이더군요;; 시즌이 아니라 바닥에 얼음은 없고 그냥 텅빈 체육관 같은 느낌이네요.. ^^;





가운데 모자쓰고 서 계신 분이 매매하시는 분이시고, 오른쪽에 앉아 계시는 분이 서기시네요. 사진 참 못 찍었네요;





옥션 한쪽에서는 파이와 커피등의 먹거리도 팝니다. 애플 파이 하나 사먹었는데 맛은 나는데, 저 한조각이 3달러!ㅎㄷㄷ;;





입찰할 때 사용하는 Bidding Number입니다. 나중에 계산할 때 이 번호로 합니다.






왼쪽에 파이랑 커피 판매하시는 할머니들, 가운데는 소파 구매해서 가져가시는 아저씨네요;




결국 이 날 옥션에서는 아무것도 안 샀답니다. 소파 테이블 같은건 하나 사고싶었는데 이미 다 팔려서.. ㅡ.ㅜ 담번엔 일찍 가야겠어요. ㅎ 아래 동영상은 경매 진행하시는 분의 말하기 속도를 보시라고 넣어봤습니다. 볼륨 높이시고 잘 들어보세요 ㅎ 찍고보니 너무 짧네요;



< >





잠깐! 옥션 진행 순서?

혹시나해서, 잠깐 옥션 진행 방식을 소개해 드리고 넘어가겠습니다. 일단 옥션이 어디서 열린다고 하면 보통 실제 매매를 시작하기 전에 구경할 시간을 배정해 놓습니다. 오픈 10시, 매매시작 오후 3시 이런식으로요. 물건들을 충분히 구경하고, 사고 싶은게 있는지 결정할 시간을 주는거죠. 그리고 옥션 시작 시간이 되면 참가 등록을 하고 자신의 Bidding Number를 부여받습니다. 그리고 사회자가 물품 하나씩 보여주면서 경매를 시작합니다. 시작 가격은 사회자가 대충 정해서 부릅니다. '10달러부터 시작하겠습니다.' 이런식으로 말이죠. 그러면 구매를 원하는 분들은 아까 받은 Bidding Number를 들어서 입찰을하죠. (그냥 손가락으로도 많이 하더군요; 나중에 낙찰되면 번호 불러주고요) 경쟁이 붙으면 사회자가 점점 돈을 올리죠. '10달러 나왔습니다. 12달러 없나요? 네, 12달러 나왔습니다. 15달러 없습니까? 없나요? 없으면 00번한테 15달러에 낙찰!' 이런식이죠. 진행하시는분 프로답게 말이 엄청 빠릅니다. 다다다다다다다~~~ 단순히 가격 얘기지만 엄청난 속도지요. ㅎㄷㄷ;





예전에 다녀온 옥션

아래 사진들은 몇 달전에 다녀왔던 옥션입니다. 사진이 남아 있네요. ^^;


이 메트리스 살려고 입찰했었는데 가격이 120불 넘게 올라가서 포기; 나중에 300불짜리 새거 샀어요ㅎ





아이보리색 갓 달린 램프 입찰 성공!





접시나 컵등이 엄청 많았었는데, 너무 한꺼번에 셋트로 팔아서 안 샀어요. 우리는 식구가 둘뿐이라 너무 많음.





인형도 있고, 청소기도 있고, 가방도 있고~ 없는게 없네요. ㅎ





아, 접히는 식탁! 사고팠는데.. 너무 비싸더군요. 거의 새거라 그런지.. ㅡ.ㅜ

< >




아주 멀쩡한 서랍이었는데... 거울도 딸려오는.. 역시 비쌈. ㅎ





파란색 옷입고 계신분이 진행하시는 분이네요. 역시 말 엄청 빠르십니다. ㅎ





이때가 봄이었군요. ㅎ 다음 옥션은 어디에서 열리는지 공지가 붙어있었습니다.




이 날 지금 쓰고 이는 탁자랑 의자, 램프, 욕실 매트, 코너 테이블 등을 샀던거 같네요. 가격은 탁자랑 의자 셋트가 15불; 램프가 5불 이었는데 욕조매트는 딸려서왔네요.ㅎ 코너 테이블은 5불이었던가.. 역시 저렴합니다. ㅎ 같이 갔던 분은 빨간색이 멋진 싱글 소파를 5불에 사셨더랬죠;; 너무 색이 강해서 그런지 아무도 안 사더라는.. ㅎㅎ 이렇게 가끔 재수로 좋은물건 싸게 건질 수 있어서 좋은거같아요. 





인터넷에서 옥션 스케쥴도 확인 가능

처음에 소개해드린 옥션 업체는 홈페이지를 운영하네요. 그리고 이렇게 스케쥴과 물품도 소개해 주고 있습니다.





검색 하다보니, 옥션 전문 가이드 사이트도 있더군요! 미국, 캐나다 지역 농장 관련 물품들 전문 옥션들 스케쥴과 장소를 안내해 주고 있습니다.



마치며..

한국에선 쉽게 접하지 못하는 옥션이라는게 처음에는 무척 신기하더군요. 이런 시스템이 시골 구석구석까지, 그리고 전국적으로 널리 일반화 되어있다는것두요. 중고물품을 잘만 입찰하면 싸게 살 수 있어서 좋은거같습니다. 그리고 재미삼아 물건 구경도 하고, 파이도 먹고, 진행하시는분의 속사포 말솜씨도 구경하구요. ㅎ

옥션에 나오는 물품들도 어짜피 그 물건이 필요없는 개인들한테서 나왔을 텐데요. 그냥 버리지 않고 쓸만한 물건들은 이렇게 내다 팔아서 돈도 벌고 좋은거 같습니다. 이렇게 옥션을 통하는거 외에도 개인적으로 가라지 세일(Garage Sale)이나 야드 세일(Yard Sale)을 통해서 자신이 안 쓰는 물건을 파는것도 아주 일반화 돼있는게 재미있습니다. 외국 영화 같은데서 한 번 쯤 보셨을 거에요. 저도 영화나 티비에서만 보다가 처음 가보니 신기하던데... 이 이야기는 다음 포스팅에 써보겠습니다. ^^

추천과 댓글은 좋은 글을 쓰게 하는 원동력입니다. ^^/
좋은 하루 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요즘은 우리도 중고 장터나 상설 판매점 등이 생기고 있어서 좋네요.
    아직도 주위에 많은 편은 아니지만 인터넷 검색과 발품을 팔면
    의외의 큰 수확을 얻을 수 있는 구매방법이에요~! ^^

  2. 우리나라에서는 예전에 인터넷 옥션에서만
    중구물품의 경매가 활성화가 되었는데요
    요즘은 거의 보기가 힘든것 같아요 ㅎㅎ
    활성화가 되기만 하면 너무 재미있을것 같아요 ^^;;

    • 상설로도 활발하고,
      수시로도 활발하면 좋을거 같아요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고,
      간혹 대박을 발견하는 경우도 있고 말이죠. ^^

  3. 엊그제 garage sale가서 50센트 주고 산 선반 완전 맘에 듬 ㅋㅋ
    한국에서는 중고 줘도 안한다 그랬는데...
    여기서 사니 또 다르구만. ㅎㅎ

  4. 한번 남는 물건은 끝까지 남는다고 할만큼 그라지세일에서
    안 팔리는 물건은 정말 안팔린다는 ㅎㅎ
    캐나다의 이런 옥션제도는 괜찮은데요.
    정말 제대로 좋은 물건만 산다면 대박인듯 ㅎㅎ

    • 옥션에서도 안 팔리는건 있지만..

      사회보시는 분이 다른 물건에 거저 끼워서

      팔아버리시더라구요 ㅎ

      결국 전부 다 팔아버림 -0-;

  5. 경매가 은근히 매력있는 구매방법 같아여. 때에 따라서서 좋은 물건을 저렴하세 사기도 해서..

  6. 그곳에 가면 이방인인 제가 볼꺼리 참 많겠어요~~ 파이 한조각이 3달러..
    캐나다 물가도 만만치가 않네요 ~~ㅎㅎ

    • 볼거리가 많지요.
      부지런할수록 더 많구요. ㅎ

      보통인 저정도 아닌데..
      저런 행사다 보니 조금 비싸더군요. ^^;

      캐나다 물가가 보통 한국 2배긴한데,
      의외로 한국보다 싸거나 비슷한것도 많답니다. ㅎ

  7. 중간에 그릇 맘에 들어요... ㅋㅋㅋ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8. 저도 경매장 한번 가보고 싶네요 ㅎㅎ
    아직 경매장 풍경은 한번도 본적이 없어서..
    그 수산물 시장에서 경매하는건 티비로 본적있지만 ㅋㅋ

    • 저도 티비로 수산물, 야채 등 경매하는거 밖에 못 봤어요. ㅎ

      실제로 보니깐 신기하고 재미나더라구요~

      물건 보는 재미, 사람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 ^^

  9. 재미도 있고 좋은 물건 건지면 돈도 절약하고 기분도 좋고
    우와~ 좋은데요
    캐나다 경매시장 구경 즐거웠습니다~

    • 캐나다와서 집 구하고 이사하는데 경매 통해서

      아주 저렴하게 좋은 물건들 많이 구입했답니다. ㅋ

      즐거우셨다니 저도 기분이 좋네요 ^^

  10. 사실, 우리인생은 새거 사다나르다 돈을 다 소비하잖아요...ㅋㅋ
    알고보면, 필요한것만 사는것도 아니고 그럴때 내놓고 사고..너무 좋지요^^

    • 맞는 말씀인거 같습니다. ㅎ

      새것이 좋기는 좋지만,

      꼭 새것이 아니더라도 중고중에 괜찮은게 있고,
      필요한게 있다면 돈도 절약되고 좋은거 같아요.
      환경도 조금 더 지킬 수 있구요.

  11. 경매는 구경만해도 재밌습니다.^^
    가끔 짝퉁으로 경매 비스므리 한데 가 봤는데,
    역시 좋은 물건은 순식간에 낙찰 되더라고요.
    캐나다 옥션, 잘 봤습니다.
    다음을 기대하겠습니다.

    • 맞아요~

      내가 노릐는 물건은 남들도 다 노리고 있다능.. ㅋ

      간혹가다 나혼자 원하는거면 아주 싸게 구할 수 있어서
      좋은거 같습니다. ㅋ 대박!

      기대는 하지마시고, 편하게 봐주세요 ^^;;

  12. 재미있는 현장이네요 ^^

  13. 실용적인 물건들이 많네요 ^^;;

    꼭 사지 않더라도.. 재미로라도 그냥 보러갈만한 곳 같습니다 ㅎㅎ

    • 어떻게 보면 잡동사니 들이지만,

      필요한 사람한테는 보물이지요.

      그것도 완전 싼~ ㅋ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더라구요. ^^

  14. ㅎㅎ한번도 접해보지못해서 신기하네요~
    우리나라에도 들어와 활성화됬으면 좋겠어요~ㅎㅎㅎ

    • 위에 DDing님 댓글처럼

      한국에서도 인식의 변화와 함께

      점점 생겨나고 있다고 하니..

      앞으로 활성화 되면 좋겠어요. ^^

  15. @.@ 항상 볼 때마다 부러운 것이었는데...
    요즘 한국도 아주 조금 늘어나고 있기는 하지만,
    정말 극소수. @.@

    아무래도 여가시간(?) 자체가 워낙 없다보니...흠...

    • 맞는말씀입니다.

      주말이나 쉬는날 날 잡아서 홍보하고
      물건 진열하고 신경써야 되는데..

      그 시간에 놀러가거나 쉬기 바쁘니.. ^^:

  16. 중고품은 필요한 사람에게는
    저렴하게 구입할수 있는 물건이지요.
    공구같은 경우 새것이나 중고나
    별반 차이가 없지요
    좋은 자료 잘 보았네요

  17. 리얼합니다... 동영상까지... 이보다 리얼할수 있을까요..
    무언가 분위기가 여기까지 전달되는 느낌이라고나 할까요?

    경매라... 경매에 참여해보고 싶다는 생각은 예전부터 했는데
    워낙 경매라는 것의 이미지가 고급스럽다보니까......

    저는 중고상점을 무척 좋아합니다.

    길가다가도 중고장터나 중고서점, 바자회가 열리고 있는 것을
    발견하면 일단 괜시리 들어가보고 만다는........
    보는 것만으로 기분이 묘하다고나 할까요...

    • 리얼했나요? ㅎ
      동영상이 너무 짧아서 아쉬웠는데.. ^^;

      고급 경매는... 저한테는 딴 세상이야기고. ^^;
      이런 경매는 서로서로 윈윈 하는 좋은 일 같습니다.

      저도 중고품에 대한 인식이 많이 바꼈어요.
      요즘은 되도록 중고품 구입한답니다. ㅎ

      마지막 말씀 공감되는데요~
      왠지 보물을 탐험하는 느낌이죠 ^^;

  18. 좋겠습니다 ㅜ 한국에서 경매라고 하면
    생각나는건 오직 시장에서 하는 경매..
    우리나라도 저런 문화가 많이 발달했으면
    좋겠네요!

  19. 닉쑤님... 안녕하세요.
    이러한 내용을 처음 접하는 저로서는
    신기하기만 하네요.
    제가 모르고 사는 세상도 참 많은것
    같습니다.
    서울 하늘은 파랗고 맑음입니다.
    행복하고 멋진 하루 보내시길 바라옵니다...^^

    • 저도 아직 신기하답니다 ㅎ

      점점 알아가고 있지요;

      여기는 요즘 흐리네요.

      비도 간간히 오고..

      좋은 하루 되세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