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워킹홀리뎅/생활정보 페이지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 Hello, Canada!
캐나다에서 어제 산 중고차 오늘 시동이 안 걸리다니... 이럴 때는 점프 스타트! (Jump start)

차를 산 다음날 실내 청소를 했다. 
집에서 쓰는 진공청소기를 가지고 내려가서
흡입구에 구석 청소할 때 쓰는 조그만 머리 붙이고
시트와 시트바닥, 트렁크 등에 있는 흙과 모래를 빨아들였다. 

그리 더럽진 않았지만 
그닥 관리 하지도 않은듯하다. 
사실..
차 안이 깨끗한 캐네디언 아직 못 만나봤다. ㅡㅡ;


진공청소기로 다 빨아들이고, 걸레질까지 하고 나니 한결 나아졌다. 
그리고 차를 다른 장소로 옮기려는데...
'키링.. 키링...'
헉!!!

시동이 안 걸렸다!!
오마이갓 하느님. 부처님.

이거 어제 산건데요? 
속은 겁니까 혹시? 
ㄷㄷㄷ;


식은땀이 뺨을 타고 흘렀지만
애써 진정하며 생각,생각,생각을 했다.

'아.. 그래.. 전에도 이랬던 적 있었어'

그건 바로 베터리!
베터리가 나간 것이 틀림없다!

점프 스타트를 해야되는데
누군가의 도움을 필요한 사항이다.

주위를 둘러보니
저기 자기 집 앞 테라스에서 맥주 한잔 걸치시는
피터아저씨가 눈에 들어왔다.(아이엠피터님 아님.ㅋ)
같은 아파트 옆집에 사시는데, 
어제 중고차를 판 사람의 아버지이시다. -ㅅ-;


'피터아저씨~ '(실제로는 Hey, Peter!)

'시간 되시면 제 차 한번 봐주실래요?

시동이 안걸려요~ (당신 아들한테 산 차에요;)'

'어? 어어.. 그래. (내 아들이 팔았지 나는 상관없어.)'


역시나...
피터 아저씨가 한 번 보시더니 
베터리가 죽었다고 하셨다.. 아멘...

청소하면서 문 열어놓고, 라디오 틀어놔서 그런가보다.
차 판다고 길가에 오래 세워놔서 
이미 많이 방전된 상태일 테니...
청소 잠깐했는데도 나가버린듯 하다.


그리고 아저씨가 자기가 점프 스타트 해준다면서
본인의 트럭을 몰고 오셨다. 
역시 남자는 트럭! @_@/

점프 스타트 케이블도 뒷자리에서 바로 꺼내오신다.
준비된 남자. @_@/


아저씨 트럭이랑 내 차랑 이러저리 연결하시더니
조금 충전되게 나둔 후, 
시동을 걸어보니..
'뿌룽부ㅡ릉~' 성공!!


'아이고~ 감사.' ㅎ (땡큐 무한반복)

'그까짓 쯤이야~' (트러커의 여유)



< >
가져온 사진입니다. 피터아저씨는 할아버지에 가까우심;; by hugovk



이렇게 우리 '차차'는 살아났다. 
(어제 급조한 우리 차 이름입니다.. 식상한가요? -ㅅ-;)

시동만 걸렸을 뿐 베터리는 더 충전해야 되기에
그 길로 바로 애니와 같이 '의도치 않은' 드라이브를 갔다. 

오는길에 운전 연습 좀 시켰더니
무섭다면서 난리... ㅎㅎ
빨랑 익숙해져야 내가 술을 마음껏.. ㅡㅡ;


어쨋든, 
이렇게 무사히 우리 '차차'를 
기름이 식기도 전에 살려서(응?;;) 기쁜 하루였다. 

전에 호주에서도 이런일 있고 나서
라디오나 라이트 켜 논거 없나해서
한 밤중에 다시 나와보곤 했었는데...

그 날도 자러 가기 전에 나가봤다.. ㅡㅡ;


굿바이 다봉.



뒷 이야기>>
그 전날 피터아저씨 부인, 일레인 아주머니차도 
베터리가 나갔었다고 한다.;;
라디오를 켜 놓으셨다나.. -ㅅ-;
하루에 차 두대를 살린 피터아저씨 멋져. ㅋ


꼬리>>
어렵게만 보이는 점프 스타트, 
피터 아저씨는 너무 쉽게 하시드라. 
그래서 나도 담에 할 수 있을거 같은
알수없는 자신감이 들었다. 

케이블을 살까 생각중.. ㅡㅡ;

여튼, 쉽게 따라하는 동영상을 가져와 봤다.
역시 쉽구나. 혹시 모르니 숙지해야 겠다. 


< >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미드/영어!
페이스북 페이지
캐나다 워킹홀리데이/생활정보
캐나다 관광비자/취업비자/LMO/주정부이민/영주권 질문과답변 블로그
캐나다 취업비자/관광비자/LMO
주정부이민/영주권관련 블로그

질문환영! 자유로운 댓글 남겨 주세요! 욕설, 비방은 삭제합니다.

  1. 남자라면 트럭! 남자라면 점프 장비정도는 구비!ㅋㅋ
    아.. 점프 장비 하나 사야겠어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 남자라면 트럭~
      하지만 현실은... 트럭값이 너무 비싸요 ㅡ.ㅜ
      트럭있는 친구한테 물어보니 자기껀 3만5천불,
      저한테 중고차 판 아저씨한테 물어보니
      자기꺼는 7만5천불.. ㅎㄷㄷ;;

  2. 가끔 저런 경우가 생겨서 케이블을 챙겨가지고 다닐 필요가 있죠.
    특히 저처럼 관리를 잘 안하는 사람에겐 필수! ^^

  3. 예민한 차차... ㅡㅡ*

  4. 저도 가끔 방전이 되어서.. 점퍼선을 가지고 다녀서 덕을 보긴 했어요.,
    그래도 구매하신 중고차라도 .. 짜증 나셨겠어요

    • 짜증보단.. 당황했죠. ㅎ
      밤새도록 불 켜논것도 아닌데;;

      오랫동안 팔기위해 세워놔서 그런거죠 뭐.
      이제 쌩쌩 잘 달립니다. ㅎ

  5. 아이엠피터님 아님에 빵~ㅋㅋ
    댓글보니, ..저만 웃었네요;;
    아이엠피터님~ 댓글이 기대됨~)b

  6. ㅋ 어떻게 이런일이 너무 하네요
    밧데리가 너무 쉽게 나가버리네요 ㅋ

  7. 에고~ 저도 저런 난처한 상황때문에 도움을 요청한적이 있어서 아는데~
    정말 익혀둬야겠더라구요

  8. 깜짝 놀랐셨겠어요.
    이런 경울 생각해서 차마다 케이블은
    항상 넣어두고 있답니다.ㅎ

  9. 캐나다는 모르지만,미국은 점프 케이블이 꼭 필요합니다.
    한국처럼 자동차보험 서비스가 잘되어 있지 않아서
    케이블은 항상 필요하지요.저렴한거 보다 괜찮은 상품으로
    꼭 하나 구입해 놓으시기 바랍니다.
    걱정 많이 하셨겠네요.이긍..ㅠㅠ

    • 캐나다도 마찬가지인거 같아요. ㅎ 토우트럭 부르면 비싸고.. ㅡㅡ; 꼭 장만할려구요. ㅎ 땀이 삐질삐질 하더군요. 어제산건데.. ㅋ

  10. 캐나다에서는 아마 차 없으면 살 수 없겠죠? 어쨌든 난감한 일을 겼으셨다가 잘 해결 되서 다행입니다^^

    • 버스가 다니는 곳은 차가 없어도 뭐.. 괜찮지요. ^^
      하지만 왠만한 소도시는 버스조차 없어서;;
      차는 필수지요. ^^;

  11. 점퍼케이블 하나 넣고 다닐까 보네요..ㅡㅡ;;;;

    • 그니까요~

      다른 사람 도와줄수도 있고..

      혹시나 내차가 베터리 나가도
      지나가던 차한테 부탁할수도 있구요.
      케이블은 있다면서. ㅎ

  12. 밧데리 같은 소모품은 저같은 경우는 4~5년에
    한번씩 새것으로 교체하여 준답니다.
    캐나다는 추운 겨울철에 밧데리 소모가
    많을것 같아 생산연도를 확인해 보셔야
    고생을 덜 하실거라는 생각이드네요.
    아무튼 잘 수리하셔서 좋은 곳도 여행하시고
    제가 평생에 가볼련지도 알수 없지만
    멋있는 풍경들도 담아오시면 좋겠네요.

    • 겨울 오기전에 한번 싹~ 정리 할려구요.
      겨울에는 베터리 그냥 놔두면 방전되서
      벽에 있는 컨텐스에 연결해놓는답니다. -0-;

      좋은 풍경 많이 보여드리도록 노력해볼게요. ㅎ
      이미 찍어놓은것도 많은데 종종 올리고...

      캐나다 관광 한번 오시면 되죠.
      멋집니다. ^^

  13. 아니!! 저것은 how to~! ㅋㅋㅋ 학원에서 저걸로 수업듣습니다 ㅋㅋㅋㅋ

    그나저나 많이 놀라셨을 것 같습니다 ㅋㅋ
    자동차는 아니지만 저는 중고로 스쿠터를 하나 장만해서 타고 다니는데요,
    3달도 안되서 어느날 갑자기 시동이 안걸리더라구요...
    심지어 킥 시동 마저요...
    그것도 집에서 3키로 정도 떨어진 곳에서 그런일을 겪었습니다 ㅡㅡ;;ㅋㅋㅋ

    그래서 집 근처의 센터까지 징징 끌고 왔서 베터리를 새걸로
    교체했던 기억이 새록새록 떠오르네요ㅋㅋㅋㅋ

    아무쪼록 조심운전 하십시요! ^^

    • ㅎㅎ 학원에서 이런걸.. -0-;
      하긴 알아듣기 쉽고 알면 좋은 내용들이니까요.

      3키로나 끌고오느라 힘드셨겠어요.ㅎ
      그나마 스쿠터니깐 끌어지기나 하지.. ㅎㅎ

      스쿠터가 더 위험할텐데
      조심운전하세요~